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20-09-21 (월) 14:20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뉴스 > 정치
 
뉴스
정치
구, 2차 추경 276억 원 긴급 편성 
 취재부 (112.♡.159.106) | 기사입력 : 20-09-07 09:34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 각종 수해 발생 등 대응 2차 편성, 청년 취업인턴 약 276억 원 추가경정예산 규모

마포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침체되어 있는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수해예방 등 안전·환경 관련 예산을 우선 반영하기 위해 2020년 제2회 추가경정예산()을 마련, 본격적인 생활행정 챙기기에 나섰다고 밝혔다.

구는 제2회 추가경정예산()으로 276억 원 규모를 편성해 마포구의회에 제출하였으며, 일반회계는 229억 원이 증액된 8241억 원, 특별회계는 약 47억 원이 증액된 879억 원으로 마포구 예산 총 규모는 9120억 원으로 최종 편성됐다.

구는 지난 3월에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한 방역활동과 위축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관련 사업 추진에 약 40억 원 규모로 예산을 편성해 사업을 추진한 바 있다.

이번 제2회 추가경정예산()은 코로나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기업 및 소상공인 지원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기 위해 중소기업 육성기금 전출금으로 10억 원, 침체된 지역 내 소비 증대를 위한 마포사랑상품권 확대 발생을 위해 5억 원, 마포형 청년 취업인턴사업으로 16100만원을 각각 편성해 지역 내 일자리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총력을 기울일 계획이다.

또한 수해예방 등 각종 재난사고를 예방하고 안전을 확보하기 위한 사업 위주로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해 구가 각종 재난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편성하였다. 우선 집중호우 등으로 인해 침하되고 균열된 포장도로 보수를 위해 10억 원을, 보도환경 개선을 위한 사업에 46000만원을, 맨홀정비 등 수해 예방 관련 사업에 약 56000만원을,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방역관리에도 약 4000만원을 편성해 구민 안전을 위해 최대한의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아울러 구민들의 복지 수요에 대응하고자 복지 관련 사업에 약 93억 원을 추가 편성하고 쾌적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샛터 근린공원 손실 보상에 20억 원, 코로나19로 인해 급격히 증가하고 있는 재활용품의 원활한 수집 및 운반을 위해 187000만원, 은평광역자원순환센터 건립분담금으로 약 17억 원을 각각 편성해 쾌적한 환경 조성에도 앞장 설 계획이다.

넉넉하지는 않지만 구민들을 위해 신속하게 집행될 예정인 이번 제2회 추가경정예산()은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의 활성화와 코로나19를 포함한 각종 재난사고 예방 등의 안전 확보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어려운 지역경제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하는 바람으로 2020년 제2회 추가경정을 실시하게 됐으니 신속한 집행을 통해 경기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라며 코로나19 확산세를 감안해 구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면서도 지역경제 회복, 쾌적한 환경 조성, 방역, 복지 등에도 소홀함이 없는 행복한 마포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뉴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행정 
     연예 
     교육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