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18-12-15 (토) 02:59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 2012-03-29 -뉴스관리자
 
오피니언 > 발행인칼럼
 
오피니언
발행인칼럼
맑고 따뜻한 세상 만들어야 
 취재부 | 기사입력 : 18-09-17 08:17
 
 
마포신문사 편집국

인간이 살아가고 있다는 것은 ‘서로 주고받는 것을 뜻한다. 날마다 인사를 주고받고, 미소를 주고받고, 정(情)을 주고받고, 물건을 주고받고, 돈을 주고받고, 지식과 정보와 도움을 주고받으면서 살아간다. 서로 주고받는 수수 행위를 떠나서 인간은 존재할 수 없다.
 주고받는데 인생의 기쁨이 있고, 보람이 있고, 행복이 있고, 의미(意味)가 있다. 주기만 하고, 받지 못하면 섭섭하다. 받기만 하고 주지 못하면 괴롭다. 그래서 주고받는 것이 서로 균형과 조화를 이루어야 한다. 주는 자는 기쁜 마음으로 주고, 받는 자는 감사하는 마음으로 받아야 한다. 그러나 주는 자는 교만해지기 쉽고, 받는 자는 비굴해지기 쉽다. 무릇 주는 자는 인생의 강자요, 받는 자는 약자다. 오만에 사로잡히기 쉽고 약자는 상대를 업신여기기 쉽다. 주고받는 다는 것은 결코 쉬운 일이 아니다.
 주고받는 행위에는 네 가지의 경우가 있다.
 첫째는 받기만 하고 주지 않는 것이다. 이것은 이기주의라고 불린다. 그는 고독하고 삶의 기쁨과 의미가 없다. 둘째는 주지도 않고 받지도 않는 것이다. 이것은 개인주의라고 한다. 그는 외롭고 허무하다. 생의 환희와 따뜻함이 없다. 셋째는 주는 만큼 받고 받는 만큼 주는 것이다. 이를 합리주의라고 칭한다. 줄 때는 받으리라는 기대가 있고, 받은 다음에는 주어야 할 의무가 있다. 준만큼 받지 못하면 서운하고 받은 만큼 주지 못하면 미안하다. 끝으로 받겠다는 생각을 떠나서 자꾸만 주는 것이다. 이것을 우리는 봉사주의(奉仕主義)라고 한다. 봉사는 인간 최고의 행동이다. 주는 자는 반드시 받는다. 우리는 받기 위해서도 먼저 주어야 한다. 수수행위가 없는 인생은 존재하지 않는다. 주면 받고 받으면 주어야 한다.
 사랑이 가면 사랑이 오고 마음이 가면 마음이 온다. 미소를 보내면 미소가 돌아오고, 주먹을 보내면 주먹이 돌아온다. 생에는 작용(作用)과 반작용(反作用)의 법칙이 있다. 내가 남에게 따뜻한 시선을 보내면 남도 나에게 따뜻한 시선을 보낸다. 남이 나에게 차가운 모멸의 시선을 보내면 나도 남에게 냉랭한 모멸의 시선을 보낸다. 이것이 인간관계의 원칙이다.
 중국 한나라의 석학(碩學) 최자옥(崔子玉)은 이렇게 말했다. “남에게 물건을 준 다음에는 준 것을 마음속에 기억하지 말라, 남에게 물건을 받은 다음에는 받은 것을 잊어버리지 말라. 준 것은 잊어버리는 것이 좋다. 받은 것은 잊지 않고 기억하는 것이 좋다.”고…그러나 우리는 왕왕 준 것은 정확하게 기억하고 받은 것은 까맣게 잊어버린다.
 준 것을 기억하지 말라. 받는 것은 잊어버리지 말라. 이것은 수수에 대한 가장 중요한 지혜요, 가장 슬기로운 계명(誡命)이다. 우리말에는 받고 준다는 말이 있다. 영어로도 ‘테이크 앤드 기부(take and give)’라는 표현이 있다. 주고받는다고 하였다. 주는 것이 먼저요, 받는 것은 나중이다. 우리는 받기 위해서도 먼저 주어야 한다.
 주는 마음은 너그러운 마음이다. 주는 손은 축복된 손이다. 주는 생활은 즐거운 생활이다. 주는 사람은 훌륭한 사람이다. 인도철학에서 ‘신은 우리에게 생명을 주고, 광명의 빛을 주고 행복을 준 다’고… 준다는 것은 인생의 덕(德)이요, 엄청난 축복이다.
 본인은 마음공부를 강조하고 싶다. 무엇보다 우리는 굳센 마음을 가져야 한다. 약한 마음을 강하게 하는 공부를 해야 한다. 의지력의 수련이 필요하다. 인간은 다 함께 주고받는 사회에서 어울려 살고 있지 않은가.
 그리고 우리는 바른 마음을 가져야 한다. 우리의 마음가짐 여하에 따라서 인생이 행복의 밝은 등산이 될 수도 있고, 불행의 어두운 골짜기가 될 수도 있다. 화창한 봄날이 될 수도 있고, 황량한 겨울이 될 수도 있다. 한마음은 통일된 마음이요, 단결된 마음이요, 뜻이 하나로 뭉친 마음이다.
 온 천하가 모두 한마음으로 돌아갈 때 평화가 있고 단결이 있고 통일이 있고 행복이 있다. 우리의 마음공부의 마지막은 여럿으로 흩어지려는 것을 하나로 통일하는 것이다. 즉 일심의 공부다. 우리는 저마다 마음공부에 전심전력해야 한다.
 이 목표로 가까워지면 가까워질수록 우리는 번영하고, 부강하고, 행복해 진다. 마음공부, 인생에서 이보다 더 시급하고 중요한 공부가 또 어디에 있으랴. 마음이 모든 것을 결정한다. 남에게 따뜻한 미소를 지어라. 남도 너에게 친절한 말을 할 것이다. 남에게 훈훈한 사랑을 보내라. 남도 너에게 훈훈한 사랑을 보낼 것이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오피니언'
     발행인칼럼 
     마포칼럼 
     의학칼럼 
     특별기고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