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17-11-21 (화) 20:48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 2012-03-29 -뉴스관리자
 
시민기자 > 시민기자
 
오피니언
특별기고
국민건강보험 도입 40주년 
 취재부 | 기사입력 : 17-08-15 09:46
 
 
이상돈 국민건강보험공단 마포지사장

올해는 우리나라 건강보험제도가 도입된 지 40주년이 되는 뜻 깊은 해이다. 1977년 500인 이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처음 의료보험이 도입된 이후, 1979년 공무원 및 사립학교 교직원 의료보험, 1988년 농어촌지역, 1989년 도시지역 의료보험을 실시함으로써 전(全)국민 의료보험 시대를 열었고, 2000년 직장 및 지역의료보험조합이 단일보험자로 통합되면서 ‘질병치료’뿐 아니라 ‘예방·증진’ 사업까지 포괄적으로 국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현재의 ‘국민건강보험공단’이 되었다.
 건강보험은 지난 40년간 최저 수준의 비용으로 전 국민에게 양질의 의료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의료에 대한 국민의 접근성을 높이고 건강수준을 향상시키는데 크게 기여했다. 2014년 기준 우리나라 국민의 평균 외래진료횟수와 평균재원일수는 각각 14.9회와 16.5일로, OECD 국가 평균인 6.8회와 7.5일보다 높다. 평균수명 또한 82.2세로, OECD 국가 평균인 80.6세보다 길고, 영아사망률은 출생 1천명당 3명으로 OECD 국가 평균인 4명보다 더 낮다. 그간 고액의 치료비를 요하는 중증질환에 대한 보장성 강화정책 추진으로 암, 뇌혈관질환, 희귀질환 등 재난적 질환에 대한 보장률이 80%에 이르고 있으며, 선택진료비, 상급병실료, 간병비 등 3대 비급여 개선으로 인하여 국민의 부담이 한층 경감 되었다. 또한, 본인부담상한제, 임신출산 관련 건강보험 적용 확대, 장애인보장구 지원 등을 통하여 의료비 걱정 없는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하여 노력해 왔다.
 현재 공단은 예방 중심의 건강증진 사업, 담배소송 수행, 노인 장기요양 서비스 등을 통하여 국민의 평생 건강보장을 위한 보험자로서의 역할을 넓혀가고 있다. 또한 일반 건강검진, 암 검진, 영유아 건강검진, 생애전환기 건강검진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체계적인 건강검진서비스를 실시하고 있고, 재가급여 및 시설급여 등 다양한 요양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고령화 사회로 접어든 우리 사회의 든든한 사회안전망이 되었다.
 이러한 성과에도 불구하고 우리 건강보험은 현재 대내외적으로 어려운 도전을 받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첫째, 저출산·고령화로 인한 건강보험 재정악화 우려가 있다. 우리나라는 세계에서 가장 낮은 출산율로 보험료 납부자는 감소하는 반면, 65세 이상 인구 비중이 꾸준히 높아지면서 노인 의료비 지출이 급격하게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둘째, 2015년 기준 건강보험 보장률이 63.4%로, OECD 평균인 80%에 비해 크게 뒤쳐진 낮은 보장률이다. 기대수준에 미치지 못하는 보장률로 인해 국민들은 높은 보험료 부담을 감내하며 민간의료보험에 의존하고 있는 실정이다.
 건강보험은 이러한 위기를 극복하고 국민과 함께 할 든든한 100년 지기가 되기 위하여 당면한 과제들을 해결해야만 한다. 건보재정의 건전성을 확보하기 위해, 항구적 국고지원의 제도화, 지속적인 부과체계 개선으로 합리적인 수입관리, 체계적이고 일원화된 지출관리로 제도의 지속가능성을 높여야 한다. 또한 ‘적정부담 적정급여’로의 패러다임 전환으로 민간의료보험에의 의존도를 낮추어야 한다.
 건강보험은 지난 40년 동안 국민이 변함없는 신뢰와 애정을 쏟으며 키워 온 소중한 제도이다. 저출산·고령화가 급속히 진행되는 지금부터는 건강보험이 오히려 국민을 지켜주는 든든한 버팀목이 될 수 있도록, 국민건강보험공단은 최선을 다해 보험자로서의 책무를 수행할 것이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오피니언'
     발행인칼럼 
     마포칼럼 
     의학칼럼 
     특별기고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