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20-10-30 (금) 19:29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지역 > 마포사람들
 
알림방
인사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 창립총회 개최 
 취재부 | 기사입력 : 20-07-31 14:17
 
 
노웅래의원 공동대표, 한반도 평화 번영 추구

남북철도 및 유라시아 철도 연결을 매개로 한반도 평화와 번영을 추구하는여야 국회의원들의 유라시아 철도 모임이 창립되었다.
 국회의원 연구단체인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는 지난 15일 국회의원회관에서 창립총회를 갖고, 앞으로 한반도 평화안정과 번영, 남북한 통일의 여건 조성을 위해 입법적, 정책적 공론의 장이 될 것을 다짐했다.
 공동대표의원은 더불어민주당의 노웅래 의원과 미래통합당 홍문표 의원이 맡았으며, 책임연구의원에는 윤후덕, 양기대 의원이 선임되었다.
 이날 창립총회에는 설훈 정청래 민홍철 박광온 고용진 김승남 김영호 김정호 소병훈 김한정 김병주 김수흥 김홍걸 양경숙 양정숙 의원이 참여했다.
 공동대표인 노웅래 의원은 환영사에서 “남북 간의 교류와 협력을 활성화하고 동북아 국가간 상호협력과 경제성장을 하게 될 유라시아 대륙철도 시대를 준비해 나가겠다”며 “접경지역 개발 가속화와 철도운송 기반확대를 위해 경의선 동해선 경원선 복원사업을 진행하고, 이 사업들이 통일의 주춧돌이 되어 한반도 평화의 첫 단추를 끼우도록 하겠다”라고 강조했다.
 공동대표인 홍문표 의원도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의원 연구단체가 남과 북의 철도를 매개로 유럽과 아시아를 잇는 경제 공동체를 만들어가는 밑바탕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통일을 넘어 유라시아로’ 모임은 앞으로 국내외 철도 현장을 방문해 남북 철도 및 유라시아 대륙철도 연결에 도움을 주고, 북한 중국 러시아 등 관련 국가들과의 협력도 모색할 계획이다.
 창립식에 이어 나희승 한국철도기술연구원장이 ‘남북철도, 위기를 넘어 평화로’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했다.
 나 원장은 특강에서 “우리정부가 남북철도 연결을 위해 북한, 국제철도협력기구(OSJD)와 함께 서울〜평양〜 중국 베이징 등을 잇는 국제철도를 추진하는 문제를 논의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알림방'
     마포사람들 
     인사 
     동정 
     인터뷰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