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20-11-28 (토) 16:12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뉴스 > 경제
 
뉴스
경제
‘19년 체납 상수도요금 징수율 90.7% 
 취재부 (112.♡.159.106) | 기사입력 : 20-03-31 14:26
 
 
체납 수도요금 징수율 최근 10년 내 최고 기록 달성

100만 원 이상 수도요금 고액 체납자 강력한 징수 활동

체납 단일 징수건 최고금액 1억 원 등 징수 사례 공개

실효성 있는 체납 징수 활동 성실납부 문화 정착시킬 것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2019년 수도요금 체납액이 160억 원 중 145억 원을 징수하여 체납 징수율 90.7%를 달성, 최근 10년간 징수율 중 가장 높은 기록을 달성했다고 밝혔다.

 

<서울시 최근 5년 수도요금 체납금 연도별 징수 실적>

(단위: 백만원, %)

구분

2019

2018

2017

2016

2015

체납액

16,038

15,491

15,928

17,347

18,766

징수액

14,542

13,708

14,200

15,318

16,422

징수율

90.7

88.5

89.2

88.3

87.5

 

체납 건수로는 총 1459911건 중 47%689402건의 체납을 해결했으며, 이번에 달성한 체납 징수액은 2018에 징수했던 체납요금 137억 원보다 8억 원을 초과 달성한 금액이다.

최근 5년간 서울시의 수도요금 중 납부 기한을 넘긴 체납액은 평균 167억 원, 평균 체납 징수율은 88%였다.

시는 이번 체납 징수율을 높이는 데 상수도 100만 원 이상의 상습 고액체납자에 대한 특별 관리가 주요했다고 설명했다.

2019년 과년도 100만 원 이상 고액 체납자의 체납액은 전체 체납액 160억 중 10%에 해당하는 16억 원으로, 이 중 93.7%에 해당하는 15억 원을 징수해 전체 체납 징수율을 높이는데 기여했다.

 

<2019년도 100만 원 이상 상수도 고액 체납 징수실적>

(단위: 백만원, %)

구 분

징수대상

징수실적

징수율(%)

2019

1,643

1,540

93.7

2018

999

896

89.7

증 감

644

644

4.0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는 20143월부터 장기·고액체납자에 대한 철저한 관리를 위해 본부 체납징수팀을 운영하며 산하 수도사업소와 합동으로 체계적인 징수 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본부 체납징수팀은 요금제도과 공무원 4명으로 구성돼 산하 수도사업소와 연계하여 유사 사례, 법령 정보를 공유하며 고액 체납자를 특별 관리한다.

이외에도 효율적인 체납 징수를 위해 본부와 산하 수도사업소가 긴밀히 협조하여 연 4회의 체납 집중정리 기간을 운영하고 있으며, 정수처분(수돗물 공급 중지)과 재산압류 등을 통해 강력한 체납징수 의지를 구현하고 있다.

상수도 100만 원 이상 체납 또는 상수도 6회 이상이면서 20만 원 이상의 체납자는 장기고액 체납자로 분류해 연 4(36912)의 집중 정리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요금 체납자를 대상으로 전화와 현장방문을 통해 지속적으로 자진 납부를 독려하고, 최후의 수단으로 부동산 압류 또는 정수처분 등의 조치를 취했다.

작년 한 해 동안 수돗물 고액 체납자에 대해 정수처분은 1,387, 재산압류는 244건을 이행하였는데, 동시에 취약계층 등 생활이 어려운 체납자에 대해서는 행정처분을 완화하고 복지부서로 지원 연계를 실시하였다.

백 호 서울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지난해 체납 수도요금 징수 실적을 높인 것은 본부와 수도사업소 직원이 하나가 되어 최선을 다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체계적이며 실효성 있는 행정처분을 적기에 시행하여 성실한 납부 문화를 정착시킬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상수도사업본부는 2019년 한 해 동안 징수했던 특징적인 체납징수 사례 몇 가지를 다음과 같이 공개했다.

해당 건은 부동산 소유권 이전 과정에서 1억 원의 수도요금 체납이 발생, 신소유자와 구소유자가 서로 요금 납부를 미루어 장기간 요금이 체납된 사례였다.

상수도사업본부는 부동산 매매 계약서에서 제세금 등은 매수자가 납부하기로 한다는 합의를 확인, 이를 근거로 신소유자에게 납부의 타당성을 주장했다. 이후에도 재산 압류예고 및 지속적인 설득 결과 20194, 단일 건수로는 연간 최고 체납액인 1억 원 전액을 징수할 수 있었다.

해당 건은 재건축사업이 중단된 노후 아파트에서 발생한 요금 체납 건으로, 사업이 지연되면서 이주세대와 미이주세대가 혼재되고 관리비를 미납한 세대가 늘어나 2017년부터 2년간 미납된 수도요금이 8천만 원에 이르게 된 사례였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재건축 사업시행인가를 주관하는 관할구청과 시공사에 체납 현황을 알리고 서울시 수도조례 시행규칙 제32항에 따라 체납금 완납 후에 급수공사가 가능함을 고지, 20195월에 체납금 8천만 원 전액 징수 완료할 수 있었다.

시는 상대적으로 물 사용량이 많고 휴·폐업이 잦아 고질적 체납이 발생하는 목욕탕, 사우나 등 시설에 대해서는 별도의 대장을 만들어 특별 관리하고 있다.

2016년부터 항상 7~8회의 수도요금(9백여 만 원)을 체납하던 한 사우나는 행정처분예고(정수처분예고, 재산압류예고)시에만 체납금 일부 납부하여 행정 처분을 회피하였다.

수차례 납부 독려에도 일정 기한 내 납부를 약속하고 불이행하는 과정을 반복하며 행정력과 시간을 소비하던 중, 최후의 수단으로 201911월 부동산 압류를 실시하였고 201912월에 체납요금을 모두 징수하였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뉴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행정 
     연예 
     교육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