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21-11-28 (일) 20:32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뉴스 > 경제
 
뉴스
경제
구, 한샘과 ‘1기업 1공원 가꾸기’ 업무협약 
 취재부 (112.♡.159.106) | 기사입력 : 21-06-21 10:44
 
 
부엉이근린공원에서 협약식 진행, 기념식수도 이어져 주민 및 기업과의 지속적 소통 통해 다양한 나무심기

마포구는 지난달 27일 한샘(대표이사 강승수 회장)‘1기업 1공원 가꾸기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를 시작으로 구는 ‘1기업 1공원 가꾸기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1기업 1공원 가꾸기사업은 기업과 지역 내 공원을 1:1로 매칭해 공원에 나무를 심거나 기업과 연계된 테마공원 등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나무심기가 기업의 1회성 사회공헌활동에 그치지 않고 지속적인 활동으로 이어지도록 독려하기위한 방안이라 할 수 있다.

이 사업은 구의 ‘500만 그루 나무심기의 일환으로 마포구에서는 식재량을 늘리기 위해 주민 및 기업과 지속적인 소통을 통해 나무심기 사업을 발굴·지원하고 있다.

마포구 상암동에 위치한 한샘에서는 이러한 취지에 동감해 사업에 참여했으며 앞으로 구와 협력해 공원가꾸기 및 나무심기에 일익을 담당하게 된다.

부엉이근린공원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서 유동균 마포구청장과 안흥국 한샘사장은 협약서를 교환한 뒤 기념식수를 실시했다.

이날 한샘임직원 등은 공원 곳곳에 산딸나무 20, 매화나무 10, 화살나무 70주 등 총 100주의 나무를 심어 주민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공원을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주민이 마음껏 녹색복지를 누릴 수 있도록 10년에 걸쳐 추진되는 500만 그루 나무심기는 오는 2027년까지 마포구에 500만 그루의 나무를 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특히 지난해에는 목표식재량이었던 47만 그루를 훨씬 웃도는 81만 그루의 나무를 심어 목표량 대비 172%를 초과하는 성과를 이뤘으며, 올해 1분기에도 117141주를 심어 2021년 목표량의 27%를 이미 달성했다.

구에 따르면 올해는 그동안의 성과를 주춧돌로 삼아 자발적으로 나무를 심고 지속적으로 가꾸는 분위기가 조성되도록 민간주도 나무심기를 더욱 활성화시킨다는 계획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한샘에서 녹색 마포에 관심을 가지고 공원가꾸기와 나무심기에 동참해 주신 덕분에 부엉이근린공원이 더욱 푸른 힐링 공간이 될 것같아 기대되고 감사하다라며 “‘1기업 1공원 가꾸기 사업을 적극 추진해 공기청정 특별구마포로 한 걸음 더 나아가겠다라고 말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뉴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행정 
     연예 
     교육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