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17-08-19 (토) 01:12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 2012-03-29 -뉴스관리자
 
뉴스 > 문화
 
뉴스
문화
건전한 비판과 창조적 대안 필요 
 취재부 (110.♡.233.118) | 기사입력 : 17-06-02 09:52
 
 
마포신문에 바란다

1- 김영모 신공덕새마을금고 이사장
마포구의 최고 지역 언론인 마포신문 창간 2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며 무궁한 발전을 기원 합니다. 앞으로도 마포구에 산적한 문제에 대하여 건전한 비판자와 창조적 대안자로 역할을 다해 주실 거라 믿으며, 나아가 우리사회 전반에 대해 객관적인 시각을 정립하여 지방자치시대에 걸 맞는 참 모습을 조명하여 구민들과 함께 꿈과 희망을 만들어 가는 건강한 언론지로 도약하기를 기대합니다. 마포신문이 과거에도 그랬듯이 마포구민이 느끼는 불편, 마포구민이 요구하는 희망사항 등을 과감하게 다뤄 문제점이 있다면 함께 나서 해결책을 찾을 수 있도록 해야 하겠습니다.
 
 
2- 흔들리지 않은 지역언론되길
이순관 (일신축산 대표)
마포지역의 소식을 전하는 마포신문 창간 28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지역사회 발전과 참 언론문화 창달을 위해 노력해 오신 마포신문사 임직원 여러분의 노고에 감사드립니다. 마포신문이 기다려지는 이유는 마포의 여러 이야기를 가득 담아 독자들에게 전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마포의 각종 정보와 소식을 전달하고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노력하며, 구민들에게 마포의 구정부터 지역 주민들의 일상 소식까지 생활에 필요한 정보를 알려 주셨습니다. 창간 28주년을 축하하며 정론직필로 구민들의 의견을 대변해 주는 지역 신문으로서 독자들의 찬사를 받으며 성장하길 기원합니다.
 
3- 독자에게 신뢰받는 마포신문
김성희 (지수통상 대표)
저는 지역주민들이 지역신문을 사랑하고, 지역 언론을 통해 유익한 정보를 제공받는 것이 곧 지역을 윤택하게 만들 수 있는 지름길이 될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같은 의미에서 마포신문의 성장과 발전이 구민들의 삶을 풍요롭게 하고 지역발전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여기고 있습니다. 마포신문은 마포구의 다양한 소식과 지역주민들의 아기자기한 이야기를 지면에 담아 구민들에게 전달하는데 게을리 하지 않았으며 구민들에게 애향심을 불러 모으는 역할에 충실하게 노력 했다고 생각합니다.
마포신문 창간 28주년을 기해 독자들에게 더욱 신뢰받는 신문으로 발전하기를 기원합니다.
 
 
 
 
 
4- 지역발전 가교역할 감사
김만수 ()엘림대표이사
민주주의 정도를 가늠할 때 우리는 그 사회가 만들어낸 신문을 보면 알 수 있다고 했습니다. 그러나 민주주의 특히, 지방자치의 수준을 빼 놓고 생각하는 선진국 논리는 공허하다고 생각합니다. 우리는 중앙집권 정치만 실시하다가 지방자치를 시작한지 30년이 되었습니다. 정치가 발전하기 위해서는 중앙과 지방이 고루 발전하여야 하는데 지방자치의 역사와 수준이 더디고 그만큼 지방이 낙후한 것은 부인할 수 없는 사실인 것입니다
창간 28주년을 기해 지방자치와 지역 발전의 기교역할을 수행할 마포신문의 역할을 기대합니다.
 
 
 
 
 
 
5- 지역주민의 의사소통의 장 제공
김진례 이레청소년비전센터운영자
마포신문은 마포구민들의 대변지로서 지역주민을 위한 정보와 지식을 담고 또한 균형성, 형평성, 정론직필과 함께 마포발전을 독려하고 다양한 정보와 지식을 공유하며 마포 발전에 디딤돌이 될 수 있도록 지역정론지로 빠른 기간 내에 자리매김하였습니다.
앞으로도 지역의 목소리, 큰 소수의 의견보다 말없는 다수의 구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며 정확한 정보전달을 통하여 소통과 언론문화 창달에 주도적인 역할을 하는 마포신문이 되기를 바라오며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지난 28년간 그래왔듯이 앞으로 마포신문이 영원하길 기대하며 생일을 축하합니다.
 
 
 
 
6- 건전한 여론과 정책대안을 형성
연송자 공덕동참사랑봉사단 회장
지역의 대표 정론지로서 구민의 알권리 충족과 여론 형성, 마포구 발전을 위한 비전 제시를 위해 애써주신 마포신문 임직원들의 노고에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지방자치가 발전하기 위해 구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더불어 구민들에게 정확하고 신속한 지역의 정보를 제공하는 한편 지역의 균형발전을 위해 마포신문은 이러한 역할을 충실히 수행하여 마포를 대표하는 정론지로 자리매김 해왔다 할 것입니다.
창간 28주년을 축하하며 지역발전을 위해 구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마포신문의 앞날에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7- 미래 설계하는 길잡이 역할 해주길
김성문 ()신영애드대표이사
훌륭한 언론지는 소식을 전하는데 국한되지 않고 날카로운 지적과 대안을 함께 알려주는 것입니다. 또 올바른 시민의식과 가치관 정립, 미래를 설계하는 길잡이 역할도 언론의 한 몫이라고 생각합니다.
그동안 마포신문은 지역 곳곳에서 일어나는희노애락과 같이하며 우리의 든든한 대변자 역할을 했다고 생각됩니다. 열악한 재정에도 불구하고 꿋꿋하게 성장하는 마포신문을 볼 때 언론으로서의 사명의식과 기자정신이 밑거름이 되지 않았나 생각됩니다.
아무쪼록 창간 당시의 초심을 잃지 않고 계속 정진해 주시기를 바라며 다시 한 번 창간 28주년을 축하드립니다.
 
 
 
8- 지방자치의 선봉역할 수행해주세요
배병제 (공덕동 주민)
마포신문이 지역주민과 호흡을 같이하며 냉철한 비판으로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등 지역 언론으로서의 역할을 충분히 해왔기에 오늘이 있다고 봅니다.
오늘날 여기저기서 공정사회를 이야기 합니다. 그러나 어느 분야보다도 우선적으로 언론사가 공정을 이야기하지 않고 공정사회를 선도해 나가지 않으면 그것은 죽은 언론이라고 생각합니다.
마포신문이 지역사회에서 출발한 지 벌써 28년이 되었습니다. 마포신문이 지방자치와 국가발전의 선봉적인 역할을 할 수 있는 신문이 되길 기대합니다.
 
 
 
9- 참된 언론 마포신문은 마포의 자랑
이연우(성천건업 대표)
마포신문은 지난 28년 동안 마포의 현재와 미래를 가늠하는 중요현안에 대해 날카로운 분석과 균형 있는 정보를 제공으로 구민의 입장을 대변해 왔습니다.
지역 발전을 위한 토대가 취약한 조건임에도 불구하고 지역사회와 구민들의 사랑을 받을 수 있었던 것은 정론정신을 앞세운 마포신문 임직원의 노력의 댓가라고 생각합니다.
어려운 여건에서도 정론직필(正論直筆)로 구민들에게 꿈과 희망을 주었으며 어두운 곳을 밝게 비추는참된 언론의 귀감이 되는 대표적인 언론으로서 자리 매김하길 기원합니다.
 
 
10- 지역 발전위해 공정하게 보도하길
백종배(서교동 음식점)
마포신문은 정확한 사실과 전달, 지방정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 그리고 사회부정의 고발과 올바른 선도, 지역주민의 여론형성의 역할은 언론이 지니고 있는 의무이자 사명이라 생각하며 진정한 서민의 편에 서서 시민의 아픔을 어루만져 주는 신문, 구민의 눈으로 보는 신문, 구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구민의 신문이었음을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이제 구민들과 함께 영역을 더 넓혀나가며 전폭적인 신뢰를 얻는 신문으로 도약했으면 합니다.
창간 28주년을 맞아 우리 지역에 대한 폭넓은 이해를 도울 수 있는 마포신문의 큰 역할을 기대합니다.
11- 마포의 자랑, 마포신문 자리매김하길
이일성(망원동, 자영업)
마포신문은 지난 28 동안 지역의 파수꾼 역할을 자임하며 지방 전부에 대한 감시와 견제 그리고 사회부정의 고발 등 쓴 소리를 마다하지 않았던 지역의 대표 정론지입니다.
앞으로도 마포구민의 올바른 민의를, 마포의 발전으로 위해 바르고 정확하게 대변주시길 바랍니다. 또한 지역의 정치, 경제, 문화, 복지 등 다양한 분야의 소식들을 전달해 지역 주민들의 알 권리를 충족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밑거름이 되어주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마포신문 창간 28주년을 축하하며 마포가 자랑하는 대표 지역 정론지로 자리매김 하기를 기원합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뉴스'
     정치 
     경제 
     사회 
     문화 
     행정 
     연예 
     교육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