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인으로 | 로그인 | 회원가입 | 아이디/패스워드찾기 | 즐겨찾기
 
   2020-05-25 (월) 14:11


창간 1989년 6월 1일 | 금주신문PDF
 
 
홈페이지를 새롭게 단장!! 2012-03-29 -뉴스관리자
 
지역 > 마포사람들
 
알림방
마포사람들
‘구-홍대클럽, 자율적 휴업운동 전개’ 
 취재부 | 기사입력 : 20-04-03 09:49
 
 
‘코로나19’ 대응 홍대클럽투어협회와 코로나19 대책회의 전체 44개 업소 중 미 참여 28개 업소 대상 참여 독려

마포구는 지난 3일 홍대클럽투어협회(회장 이상훈)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대책회의를 진행한 결과 16개 춤 허용업소가 오는 3월 6일부터 12일까지 일주일간 자율적인 휴업 운동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홍대 인근에 밀집한 춤 허용업소(일명 클럽)는 젊은이들이 많이 찾는 곳이지만 통풍이 잘 되지 않는 밀폐된 공간이 많아 코로나19의 확산 가능성도 높게 점쳐지는 등 우려의 시선이 있다.
 이에, 구는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수의 전국적인 증가 추세에 따라 춤 허용업소의 영업이 지속되는 것이 위험할 수도 있다고 판단, 홍대클럽투어협회와 지난 3일 관련 대책회의를 진행했다.
 회의 결과, 총 16개의 춤 허용업소가 마포구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휴업 운동에 동참하기로 했다. 이에 따라 참여 클럽들은 3월 6일부터 12일까지 일주일간 자율적인 휴업에 돌입하고 자체 제작한 안내 플래카드를 업소 입구에 부착하는 등 조치를 취할 계획이다.
 한편, 구는 지역 내 총 44개의 춤 허용업소 중 이번 휴업운동에 미 포함된 28개 업소를 대상으로 휴업 운동에 최대한 동참해 줄 것을 독려하고 있다.
 업소들의 자발적인 휴업 참여 분위기를 이끌어 낸 구는 향후 동참 업소 확대에 보다 집중하며 추가 지원 방안을 내놓을 계획이다.
 구 관계자는 “이번 휴업 운동과 관련해 구는 안내 플래카드를 제작해 지원하고 생활수칙 준수 캠페인과 방역 활동 부분에 보다 집중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역 경제에 어려움이 많은 상황에서 감염증  확산 방지를 위해 협조해 주신 홍대클럽투어 회원 여러분에게 감사하다”라며 “빠른 시간 내에 사태를 극복할 수 있도록 마포구도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블로그 관련검색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구글로 북마크 하기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자동로그인

'알림방'
     마포사람들 
     인사 
     동정 
     인터뷰 







 
발행인 인사말  |   조직도  |   찾아오시는 길